'강이슬 19P 8R' MVP 사이트 하나원큐, 삼성생명 누르고 시즌 첫 승리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토토미야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MVP 사이트

하나원큐가 홈에서 시즌 첫 MVP 사이트 승리를 신고했다.


부천 하나원큐는 16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와의 정규리그 맞대결에서 82–69로 승리했다.


하나원큐 강이슬은 19점(3점슛 2개) 8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이정현은 18점 7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지난 시즌 WKBL 복귀한 이정현은 자신의 커리어 하이 기록을 세웠다.


삼성생명 윤예빈은 24점 7리바운드 3어시스트로 활약했지만 팀 패배로 웃지 못했다.


하나원큐는 경기 초반 신지현의 바스켓카운트와 백지은의 3점슛으로 리드를 잡았고, 양인영과 강이슬의 적극적인 골밑 공격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활동량을 앞세운 하나원큐가 1쿼터를 24-17로 리드했다.


2쿼터에는 이정현의 활약이 돋보였다.


쿼터 초반 이정현은 강이슬의 패스를 받아 가볍게 골밑 득점을 올렸다. 힘과 높이에서 앞선 이정현은 삼성생명 골밑을 집요하게 공략했다. 여기에 강계리가 자유투 2개를 모두 넣으며 두 자릿수 점수 차를 만들었다.


상승세를 탄 하나원큐는 고아라와 강유림의 연이은 3점슛으로 더욱 달아났다. 결국 하나원큐가 전반을 48-33으로 앞서며 마쳤다. 삼성생명은 윤예빈이 2쿼터에만 10점을 올렸지만 쉽게 점수를 좁히지 못했다. 


후반에도 하나원큐가 주도권을 유지했다.


신지현과 양인영의 득점으로 52-35로 달아난 하나원큐는 강이슬의 외곽슛까지 터졌다. 강이슬은 전반에 3번의 3점슛을 시도했지만 모두 림을 맞고 나왔다. 하지만 슛감을 되찾은 강이슬은 쿼터 후반 연이어 2개의 3점슛을 성공하며 상대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강이슬의 3점슛으로 하나원큐는 20점 차 리드를 만들며 3쿼터를 69-49로 마쳤다.


여유로운 리드 속에 하나원큐가 마지막 쿼터를 시작했다. 하나원큐는 쿼터 초반 상대 김한별, 윤예빈, 이민지에게 연속 득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강이슬의 돌파, 고아라의 속공 득점으로 쉽게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결국 하나원큐가 큰 점수 차를 어렵지 않게 지켜내며 시즌 첫 승리를 홈에서 신고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